홈 > 롯데 윤성빈
롯데 윤성빈
판도 흔드는 한화와 롯데, 교집합은 '마운드가성비' 선발진 막내 윤성빈도 20일 사직 두산전에서 승패는 기록하지 못했지만 5이닝 1실점으로 좋은 모습을 보였다. 덕분에 롯데의 5월 선발 방어율은 2.73으로 10개 구단중 가장 낮아졌고 선발승도 7승으로 가장 많이 거뒀다.... 스포츠서울
선발 호투·타선 폭발…“불펜만 잘해줬어도” 롯데 선발 윤성빈도 5이닝 3피안타 8탈삼진 1실점으로 호투했다. 최고 구속은 151㎞. 상대 타자들의 타이밍을 뺏은 슬라이더(28개)와 포크(21개)도 적절히 활용했다. 6회 마운드에 오른 이명우와 오현택이 동점을 허용해... 국제신문
뒷심 아쉬운 거인, 곰에 뒷목 잡혔다 롯데 10회 연장서 5실점 두산에 6-7 아쉬운 역전패 8연속 위닝시리즈 실패 윤성빈 5이닝 1실점 호투 NC, KT에 3-18 대패 부산 사직구장은 주말 경기에서 이틀 연속 매진 사례를 기록하며 야도(野都)다운 뜨거운 열기로 가득했다.... 부산일보
 '결승타' 김재환 "운이 많이 따랐다" 두산은 선발 린드블럼의 7이닝 9삼진 2실점 호투로 롯데 타선을 꽁꽁 묶었고, 롯데도 선발 윤성빈의 호투와 불펜 투수들의 짠물 피칭으로 두산 타선을 막아냈다. 하지만 연장 시작과 함께 양 팀은 난타전을 펼쳤고... STN 스포츠
10승30승 고지 모두 선착한 두산, KS 유리한 고지 점령 두산은 선발 린드블럼의 7이닝 9삼진 2실점 호투로 롯데 타선을 꽁꽁 묶었고, 롯데도 선발 윤성빈의 호투와 불펜 투수들의 짠물 피칭으로 두산 타선을 막아냈다.   하지만 연장 시작과 함께 양 팀은 난타전을 펼쳤고... STN 스포츠
 '연장 혈투' 두산-롯데, 험난했던 불펜전 그리고 롯데 선발 윤성빈도 5이닝 1실점으로 11일 만의 선발 등판에서 역투를 펼치고 마운드를 내려왔다. 롯데의 불펜이 조금 빨리 가동됐다. 6회부터 좌완 이명우가 최주환-김재환 좌타자 라인을 상대하기 위해 올라왔다.... OSEN
 두산, 연장 난타전 끝 롯데에 7-6 승리…30승 선착 롯데 윤성빈은 3회 1사까지 5연속 삼진쇼를 펼치며 두산 타선을 꽁꽁 묶었고, 두산 린드블럼 역시 2이닝을 15개의 공만으로 마무리하며 호투를 이어갔다. 하지만 3회 균형이 깨졌다. 3회초 2사 후 두산 파레디스가 볼넷을 걸러... STN 스포츠
실시간 이슈 검색 리스트



Facebook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 네이버블로그에 공유